본문 바로가기

ETC

(251)
제로페이 003 에러 대처법 제로페이를 쓰다보면 자주 겪는 문제 중 하나일 것이다. 새벽부터 결제가 꼬인다면 욕이 한바가지 나오겠지만 일단 대처법을 보자. 1. 허둥대지말고 침착하게 결제를 더 하려고 하지 말자. 2. 마음이 차분해 졌다면 앱을 완전 종료한다. 차분해지지 않는다면 5로 간다. 3. 속으로 20초를 세고 대기시간 후 제로페이를 다시 실행한다. 4. 된다면 다행. 아니면 2~3과정을 거치고 대기시간을 10초씩 늘린다. 5. 그냥 카드나 현금으로 결제한다. 제로페이를 욕한다. 공식적인 방법이 아닌 개인적인 경험과 추리로 만들어진 대처법입니다. 그냥 아님말고..
비트코인이 하락할 것인가? 오갈 곳 없는 자금의 불꽃놀이는 조만간 그 피날레를 장식하고 하락할 것이라 생각한다. 가상화폐가 달러를 대체한다는 말로 사람글을 현혹한지도 오랜세월이고 어차피 중국계 자금의 지배적 상황에서 투자의 매력도 떨어졌다. 다만 이런 기조가 유지되는 것도 한 때일 뿐 적정상황이라면 18k ~ 19k 수준으로 떨어질 것으로 보여지지만 어차피 개인적인 생각이라 모르겠다. 주변에 비트코인 투자하는 분이 있으면 나는 무조건 추천하지 않는다.
흔한 매매 탈출로 하락세에서 자전거래로 인한 탈출 방식은 고점에서 털리는 게 다반사. 결국 매도물량이 의도되는 시기에 물려서야 탈출하게 되는데 이 경우 대부분 손해를 각오해야 한다. 1의 경우 탈출 의향을 가지게 되고, 2의 경우 대부분은 탈출하고 3에 이르러서 손실을 각오했던 홀더들에게 다른 털기를 강요하게 된다. 그러고 나서 다시 살짝 상승세로 돌아서는 경우가 종종 보여진다. 물론 자전거래로 인해 어쩌다 유사하게 일어나는 경우일 뿐이라고 생각한다.
ETF 리밸런싱을 생각하다. 생각보다 많은 부분에서 ETF발 공매도 및 연관 이슈가 많이 늘어갑니다. 사실 다양한 상품이 복합되어 있다보니 파급력도 큰데요. 그 이슈 중에 일부 가치적 충돌이 만든 이슈도 큰 몫을 하고 있는 듯 싶습니다. 결론적으로 ETF 리밸런싱을 목도하게 되며 리밸런싱이 결국 기존에 없던 과정의 추가 정도로 보여지는 듯 싶습니다. 다만 밸런싱 조정 전에 이루어진 거래에 대한 상쇄가 본장에서 이루어졌는지는 의문이지만요. 아마도 미래에는 이런 일도 있었다는 정도가 되겠지요.